담임목사 프로필
 
에세이
 
시의 마을
 
기타 자료
> [담임목사 홈] > 에세이
에세이
관리자 / shappy
26361111@hanmail.net
176
2014-10-28 10:16:53
200
2184
  단풍놀이 가세요.


단풍놀이 가세요.

 

내수경기의 침체로 사업은 부도나고 장사는 안되어 너나 할 것 없이 힘들어 죽겠다고 말하고 있는 시기이다. 그러면서도 한편으로는 단풍시즌을 맞아 단풍구경을 계획하는 이들이 많다. 이러할 때 하루쯤 눈 딱 감고 단풍 구경하러 가는 것도 나쁘진 않을 것 같다.

그러나 아무런 준비 없는 나들이는 울긋불긋한 단풍처럼 피부에 각종 색소 질환을 남길 수 있다
. 겨울을 코앞에 둔 요즘은 자외선은 약하지만 극심한 환절기 일교차로 예민해진 피부가 햇볕에 노출되면서 기미, 주근깨와 같은 색소 질환을 유발할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특히 얼굴에서 가장 돌출된 이마
, , 광대뼈, 귀 부위는 자외선에 직접 노출되기 쉬우므로 외출 전에는 반드시 자외선 차단제를 발라 관리해 주는 것이 좋다. 자외선 차단제를 바를 때에는 소량씩 두드려가며 충분히 흡수시키면서 출발 30분 전에 발라야 효과적이다.

하지만 자외선 차단제는 피부건강을 위한 예방책일 뿐 개선책이 될 수 없으므로 근본적인 치료를 원한다면 전문적인 시술을 받아보는 것이 좋다
. 특히 최근 피부과 레이저 치료의 추세는 피부 손상 없이 안전하면서 빠르고 간편하게 피부 상태를 업그레이드시켜준다. 무엇보다도 중요한 것은 나는 괜찮겠지 생각하고 무방비 상태로 나갔다가는 낭패를 당할 수 있다.

그리고 복장도 편안한 것도 좋지만 조금은 짐이 되더라도 여유 있게 가지고 가는 것이 좋다
. 아침저녁으로는 춥고 낮에는 더우므로 입었다 벗었다 하기에 편안한 복장을 갖추고 가면 좋다. 하기야 요즈음은 아웃도어웨어가 잘 만들어져 무게를 느끼지 않으면서도 따듯한 옷들이 많다. 그럴지라도 여유 있게 가지고 가는 것이 좋다.


또한
, 준비물 중에서 빠질 수 없는 것이 물이다. 평상시에도 물을 많이 먹으면 건강하다고 말하고 있다. 그러나 산행 중에는 더더욱 물을 많이 마시는 것이 좋다. 산에 올라가다 보면 땀이 많이 남으로 자 짓 잘못하면 탈수현상으로 큰일을 당할 수도 있기에 물은 필수적으로 휴대해야 한다. 이러한 준비가 제대로 되어 있을 때 안전한 단풍구경을 하고 돌아올 수 있다.


심신을 단련하기 위하여 산에 한 번 가보자
. 죽으라고 일만 한다고 하여 무엇이 그렇게 유익하겠는가! 하루 정도는 일의 미련을 훌훌 털어버리고 마음 가볍게 산행하는 것도 일의 효과를 높이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다행히도 우리 교회에서
28일 날 춘천으로 일일 단풍여행을 간다. 그러므로 새 가족들을 초청하고 이웃들을 초청해서 함께 가벼운 마음으로 다녀오길 바란다. 그리고 다녀와서 또 열심히 산업의 현장에서 일하며 살자. 일할 때는 열심히 일하고 쉴 때는 과감하게 쉴지도 아는 사람이 행복하고 성공적인 삶을 살 수 있다. 무턱대고 일만 한다고 반드시 좋은 결과를 가져오는 것은 아니다.


참 좋은 가을이다
. 하나님께서 주신 가을을 맘껏 누려보자. 눈으로 바라보고 손으로 만져도 보고 귀로 가을을 듣기도 하며 하나님의 세계를 느껴보자. 하루의 산행이 여러분들의 앞길을 행복하게 만들어 줄 것이다.


죽염의 효능을 아십니까?
사랑도 죄인가요?